지역일반

김천시, 2021년도 전통시장 활성화 공모사업 선정

김천시청 전경.
김천시는 ‘2021년도 전통시장 활성화 지원 사업 공모’에서 3개 사업이 선정돼 국비 7억 원을 확보했다고 22일 밝혔다.

김천시는 평화시장 ‘문화관광형 시장 육성 사업’을 위해 내년부터 2년간 사업비 10억 원(국비 4억 원)을 투입한다. 지역 문화·관광자원을 연계해 시장 고유 장점을 집중 육성하는 상인 중심의 프로젝트 지원 사업이다.

예산은 시장 대표상품 및 먹거리 개발, 홍보·마케팅 등 특화상품 판로 개척, 시장 내 문화 콘텐츠 육성에 투입된다.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문화 확산에 맞춰 배달 앱 개발, 배송시스템 구축 등 마케팅 플랫폼도 구축한다.

이와 함께 평화시장과 황금시장 ‘노후 전선 정비 사업’을 위해 예산 5억6천만 원(국비 2억8천만 원)을 투입한다. 시장 내 개별 점포 노후 배선 교체, 배관 공사, 전등 및 콘센트 교체 등 화재로부터 안전한 시장 환경을 조성한다.

이 밖에 사업비 3천800만 원(국비 3천만 원)을 들여 황금시장 ‘시장경영 바우처 지원 사업’을 실시한다. 마케팅 행사 및 상인회 행정 능력 향상을 위한 시장 매니저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안희용 기자 ahyo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안희용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