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경산시 자인면 중촌·읍천지구 2021년 풍수해 생활권 종합정비사업 공모 선정

사업비 443억 원 확보

풍수해 생활권 위치도.
경산시 자인면 중촌·읍천지구 종합 정비 사업이 ‘2021년 풍수해 생활권 종합정비’ 공모에 최종 선정돼 사업비 443억 원을 확보했다.

‘자인면 중촌·읍천지구’는 이번 공모사업에 참가한 전국 10개 시·도 36개 지구를 대상으로 1차 서류심사, 2차 발표심사, 3차 현장실사를 통해 최종 사업지구로 선정됐다.

이번 사업은 태풍, 집중호우 등 침수 피해로 2015년 자연재해위험개선 지구로 지정된 자인면 동부리, 서부리 및 신도리 일원 중촌·읍천지구를 개선하는 사업이다.

소하천 정비를 비롯해 분류 수로 설치 및 우수 관거 정비 등 재해 위험요인을 중점 해결한다. 내년부터 4년간 추진된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국·도비 확보에 총력을 기울인 결과 443억 원의 사업비를 확보하는 큰 성과를 거뒀다”며 “이번 선정된 자인면 중촌·읍천지구 종합정비 사업으로 자인지역 주민에게 재해로부터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남동해 기자 nam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남동해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