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영덕문화관광재단 출범

영덕 문화관광 경쟁력 제고와 군민을 위한 수준 높은 문화향유기회 제공

영덕문화관광재단이 22일 영해 예주고을 야외마당에서 출범식을 개최했다.
영덕문화관광재단이 22일 예주고을 야외마당에서 출범식을 갖고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이날 출범식에는 기관단체장, 지역민 등 50여 명이 참석한 출범식 및 현판식 등 작은 야외 행사로 진행됐다.

영덕문화관광재단은 2018년 7월 재단법인 설립 기본계획 수립을 시작으로 2년간의 준비 끝에 지난 5월8일 창립총회를 거쳐 설립됐다. 재단 직원 채용을 거쳐 지난달부터 본격적인 업무가 시작됐다.

현재 영덕군과 함께 ‘공공미술(문화뉴딜) 프로젝트-우리동네미술’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문화도시 추진 마중물사업, 경북대종 타종식 및 해맞이축제, 영덕대게축제를 준비하고 있다.

내년부터는 예주문화예술회관을 함께 운영할 예정이다.

이희진 영덕군수는 “국내외 관광객이 찾아오는 글로벌 관광도시로 향하기 위한 전초기지로 영덕문화관광재단의 역할이 기대된다”며 “영덕 고유의 전통문화와 맑고 깨끗한 산과 바다의 자연경관을 독창적으로 해석해 타 도시와의 차별화를 이루고 영덕을 문화 관광도시로 만들기 위해 재단이 핵심적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석구 기자 ksg@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강석구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