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일반

대구지역 조달 우수기업 증권시장 상장 길 커져



대구지역 조달 우수기업의 증권시장 상장 길이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조달청이 조달 우수기업을 발굴하면서 한국거래소가 상장을 적극 지원키로 손을 잡았다.

한국거래소(이사장 정지원)와 대구지방조달청(청장 박준훈), 정부조달우수제품협회(회장 장세용)는 22일 대구무역회관에서 조달 우수기업의 증권시장 상장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공공조달시장내 등록된 성장성이 높은 조달우수제품 제조기업을 조기에 발굴하고, 상장(IPO)을 적극 지원함으로써 지역 경제와 자본시장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마련됐다.

대구지방조달청과 정부조달우수제품협회는 지역 조달우수제품 기업의 증권시장 상장을 위한 대상기업 발굴과 추천, 홍보를 위한 상장지원네트워크를 구축할 예정이다.

한국거래소는 추천을 받은 기업을 대상으로 조달우수제품 등록기업 및 조달우수기업에 대한 성장 단계별 일대일 맞춤 컨설팅을 제공하고 상장설명회 주관, 조달우수기업 분석 등에 관한 자문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한국거래소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비상장 조달우수제품 제조기업에 대한 체계적이고 실질적인 상장지원이 가능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윤정혜 기자 yu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정혜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