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대구 북구청, 비대면 장애인 재활키트 지원 사업 추진



대구 북구청은 이달 24일부터 지역 장애인 200명을 대상으로 비대면 장애인 재활키트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영향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장애인들을 돕고자 마련됐다.

장애인 200명에게는 운동 포스터와 세라밴드 등 건강지원 물품 5종이 지원된다. 또 마스크와 손소독 티슈 등 방역물품도 비대면 방식으로 전달된다.

이 밖에 장애인들의 재활프로그램 공백을 메꾸고자 전화 상담 및 문자 방송 등을 통한 우울감과 불안감 해소 등의 심리 방역도 추진한다.

이동현 기자 lee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현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