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장상수 의장, 추석 앞두고 연달아 민생현장 방문

종합유통단지 소규모 상가, 한국안광학산업진흥원 방문 현황 청취 및 격려

장상수 의장
장상수 대구시의회 의장이 추석을 앞두고 잇따라 민생현장을 찾고 있다.

장 의장은 28일 ‘한국안광학산업진흥원’과 ‘대구종합유통단지’ 내 소규모 상가들을 잇달아 방문, 코로나19에 따른 매출감소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지역의 소상공인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격려했다.

이날 현장방문은 코로나19로 인한 전시컨벤션 행사 축소 및 유동인구감소로 시내 중심지역에 있는 상가보다 더욱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종합유통단지 내 소규모 상가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의회 차원의 지원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이뤄졌다.

장상수 의장은 “올해 추석은 코로나19 피해로 모든 사람들이 힘들지만 특히, 소상공인들은 명절 대목으로 활기차야 할 시기에 더욱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다”고 안타까워하고, “지역의 소상공인들도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여러 방면으로 노력을 하고 있겠지만 대구시의회에서도 소상공인의 권익을 보호하고 서민경제가 살아날 수 있도록 의회 차원의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앞서, 장 의장은 ‘한국안광학산업진흥원’을 찾아 지역 안경산업 전반에 대한 현황과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코로나19로 많은 안경기업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2020년 소공인특화지원센터 운영기관’으로 선정되는 등 영세한 안경업체를 지원하고 안경산업의 성장기반을 다지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는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이창재 기자 lcj@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창재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