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달성군민상 및 자랑스러운 달성인상 시상식 개최

달성군민상에 이호연·이곤수
자랑스런 달성인상에는 나춘호·한병찬

대구 달성군이 지난 8일 군청 군민소통관에서 ‘달성군민상 및 자랑스러운 달성인상’ 시상식을 개최했다.
대구 달성군이 지난 8일 제25회 달성군민의 날 기념식을 겸해 ‘달성군민상 및 자랑스러운 달성인상’ 시상식을 개최했다.

‘자랑스러운 달성인상’은 사회 각 분야에서 특별한 업적으로 달성을 빛낸 출향인들을 대상으로 올해 처음 시상했다.

그동안 ‘달성군민상’은 매년 군민의 날이자 한글날인 10월9일 열리는 군민체육대회에서 수여해 왔지만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간소하게 마련됐다.

달성군은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한 군민상 2인(이호연, 이곤수), 달성 출신 출향인사로 달성군의 명예와 위상을 드높인 자랑스러운 달성인상 2인(나춘호, 한병찬)을 선정·수상했다.

이호연 달성군 여성단체협의회장은 여성권익신장과 양성평등문화 확산에 기여한 공로로, 이곤수 현풍읍 번영회장은 소외계층에 대한 선행으로 지역사회발전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아 달성군민상을 받았다.

화원 출신 나춘호 예림당 회장은 어린이 책 전문 출판사 예림당을 설립, 우리나라 출판문화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구지 출신인 한병찬 연세대학교 교수는 국제 학술지에 다량의 논문을 기재하며 대한민국 나노산업과 첨단산업 국산화에 앞장서 온 공로를 인정받아 자랑스러운 달성인으로 선정됐다.

김재호 기자 kjh35711@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재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