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경북도, 우수 중소기업 보증지원 확대

이철우 경북도지사(왼쪽 네번째)와 김상택 SGI서울보증 대표이사(왼쪽 다섯 번째) 등이 22일 양 기관을 대표해 지역 중소기업 지원을 지원하는 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경북도가 SGI서울보증과 협약을 맺고 지역 유망기업들에 대한 지원을 확대한다.

경북의 우수기업을 적극적으로 육성하면 지역 경제 활성화로 연결된다는 판단에서다.

지원 대상은 실라리안, 경북PRIDE기업, 경북지역스타기업, 일자리창출 우수기업, 중소기업대상 기업 등으로 경북도가 성장 가능성과 경쟁력을 갖췄다고 인정한 기업들이다.

지원 대상으로 선정된 창업기업(경북스타트업 혁신대상)들은 특별 신용보증 지원(2년간 5억 원까지 추가 보증)을 받는다.

또 경북도가 인증한 기업(실라리안, 경북PRIDE기업, 경북지역스타기업, 일자리창출 우수기업, 중소기업대상 기업)에게는 이행보증 보험료 10% 할인과 기업 보증한도를 최고 30억 원까지 확대한다.

경북도는 협약에 따른 자세한 지원내용을 기업들에게 알리고, 서울보증보험은 도가 선정하는 유망기업을 ‘창업기업’과 ‘인증기업’으로 구분해 기업 맞춤형 보증지원에 나선다.

이번 협약을 통해 경북도가 선정한 유망기업 276개사의 추가 보증한도는 2천800억 원 정도이다.

경북도는 이를 통해 기업 활동이 촉진되고 지역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에도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SGI서울보증과의 협약으로 실질적인 도움을 주는 기업지원 정책이 다양화됐다”며 “경북도는 앞으로도 금융 지원은 물론 펀드 투자, 매출채권보험 등 다양한 지원정책을 발굴해 지역 기업이 안정적으로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하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경북도와 SGI서울보증은 이날 경북도청 회의실에서 이철우 경북도지사와 김상택 SGI서울보증 대표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경북도 선정 유망기업 보증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

김창원 기자 kcw@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창원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