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주말 추위 풀리고 화창…대기 건조해 화재 유의

6일 경북북부내륙은 빗방울, 주말에는 맑고 화창한 날씨

대구지방기상청 전경.
반짝 추위가 지나가고 다가오는 주말에는 대체로 맑고 화창한 날씨가 이어지겠다. 아침 기온이 크게 올라 추위도 서서히 풀린다.

다만 6일 대구·경북은 종일 흐릴 것으로 예보됐다. 경북북부내륙에는 오후부터 비가 내린다.

이날 아침 기온은 5일 보다 5℃ 이상 오르면서 추위는 해소되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2~10℃, 낮 최고기온은 15~20℃.

미세먼지는 원활한 대기확산으로 대기 상태가 대체로 ‘보통’ 수준일 것으로 예상된다.

주말부터는 기온이 더욱 올라가면서 맑고 화창하다. 맑은 날씨의 영향으로 대기가 매우 건조해 산불 등 화재 예방에 유의하는 게 좋겠다.

7일 아침 최저기온은 7~13℃, 낮 최고기온은 16~22℃가 예상된다.

이날 오후 동해 먼 바다에는 평균풍속이 30~45㎞/h(8~13㎧)로 강하게 불고, 물결이 1.0~2.5m로 높게 일겠으니 항해하거나 조업하는 선박은 유의해야겠다.

종일 맑은 8일 아침 최저기온은 3~9℃, 낮 최고기온은 13~16℃를 기록하겠다.

구아영 기자 ayoungoo@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구아영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