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일반

경북대 정성화·이상문 교수,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연구자’ 3년 연속 선정

글로벌 정보기업 ‘클래리베이트 애널리틱스’ 최근 발표

정성화 교수
이상문 교수
경북대 화학과 정성화 교수와 전자공학부 이상문 교수가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연구자’에 3년 연속 선정됐다.

글로벌 정보기업인 클래리베이트 애널리틱스(Clarivate Analytics)은 최근 ‘2020년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연구자’ 명단을 발표했다.

클래리베이트는 매년 각 분야에서 해당 연도에 가장 많이 인용된 상위 1%의 논문(Highly cited papers)을 기준으로 연구자를 선정하는데, 올해는 세계 60여 개국에서 6천167명이 HCR로 선정됐다.

이 가운데 우리나라 기관 소속 연구자는 총 41명으로 경북대는 공학 분야에 정성화 교수와 크로스필드 분야에 이상문 교수가 포함됐다.

정성화 교수는 2018년부터 3년 연속, 이상문 교수는 2016년과 2018년, 2019년에 이어 올해에도 선정됐다.

서충환 기자 seo@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서충환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