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제4회 K-독도 공모전’ 성황

일본 엉터리 주장 잠재울 ‘국내 최대 독도 콘텐츠’의 향연

지난 20일 K-독도 공모전 입상자들이 입상팻말을 들고 환호를 하고 있다.
독도재단은 지난 20일 대구경북디자인센터 아트홀에서 제4회 K-독도 공모전을 개최했다.

국내 최대 규모의 독도 홍보 콘텐츠 창작 공모전이다. 전국 대학생을 대상으로 펼쳐졌다.

뉴미디어 시대를 맞아 다양한 독도 관련 콘텐츠를 생산하고 국민들의 독도 수호 참여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마련됐다.

지난 8월17일~11월1일까지 공모전에 응모한 254개 팀 가운데 1차 심사를 통과한 20개 팀이 이날 참가해 최종 발표를 가졌다.

심사위원들은 독도와 콘텐츠 전문가 4명으로 구성돼 각 부문별 대상과 최우수상, 우수상, 장려상을 선정했다.

톡톡 튀는 아이디어와 개성 넘치는 콘텐츠, 창의적이고 기발한 독도 홍보 방안 등을 평가했다.

영상 부문에서는 평택대 변수현, 임찬우, 주희, 최수빈 학생으로 구성된 ‘독순이’팀이 일본의 엉터리 독도 영유권 주장에 요목조목 반박하는 내용의 ‘정말 독도가 일본의 땅일까’란 작품으로 대상을 받았다.

카드뉴스 부문에서는 서울과학기술대 김서영, 민경서, 선우보경, 전은빈 학생으로 꾸려진 ‘이너컴스’팀이 독도에 살고 있는 동식물의 이야기를 다양한 일러스트로 소개해 대상을 차지했다.

인쇄광고 부문에서는 바늘과 실처럼 긴밀한 사이인 대한민국과 독도를 응원하자는 아이디어가 돋보인 서울여대 전수빈 학생의 ‘실로 당연한 이야기’가 대상을 받았다.

독도와 관련된 다양한 캐릭터를 움직이는 이모티콘으로 제작한 ‘한반독’ 작품의 광주여대 김아현 학생이 캐릭터 부문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날 입상자 전원은 독도재단 이사장 상장과 함께 대상 200만 원, 최우수 100만 원, 우수 70만 원, 장려상 30만 원의 상금을 받았다.

독도재단은 공모전 입상작들을 독도 콘텐츠 플랫폼인 ‘K-독도’ 홈페이지와 SNS 등을 통해 독도 홍보에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이재훈 기자 lj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재훈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