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일반

경북도교육청, 초등 수업나눔 축제 온라인에서 호응

경북도교육청 전경
경북도교육청이 함께 성장하는 수업 나눔 문화 확산을 위해 마련하고 있는 ‘초등 수업나눔 축제’가 온라인에서 호응을 얻고 있다.

축제는 지난 23일부터 오는 29일까지 ‘온택트 수업 미래를 바꾸다’라는 주제로 수업 전문성 신장과 교육력을 제고하기 위해 우수사례를 소개하고 있다.

초등 교원과 교육전문직원, 학부모를 대상으로 열리고 있는 이번 축제에서는 △지난 23일 엄마반성문의 저자로 알려진 서울 영문초 이유남 교장의 코로나 시대! 행복지수를 업그레이드 하는 코치형 부모, 교사 되기 △24일 경남대 김성열 교수의 ‘4차 산업혁명과 포스트 코로나가 함께하는 시대, 우리교육의 과제’라는 주제의 특강을 방영했다.

이 교장은 특강에서 교사로써 성공했으나 엄마로써는 낙제점임을 스스로 인정하고 전교 일등 남매의 고교 자퇴 후 코칭 전문가가 된 현직 교장의 생생하고 진솔한 경험담은 교사와 학부모들에게 큰 울림과 감동을 줬다.

김 교수는 원격교육에서 교육격차 해소 방안으로 학생들에게 뚜렷한 목표의식과 성취동기 부여, 개별지도, 학급당 적정한 학생수 조정 등의 내용을 강의해 교사들의 좋은 반응을 얻었다.

강연은 유튜브 맛쿨멋쿨 TV로 중계됐으며, 오는 29일까지 유튜브로 시청할 수 있다.

26일에는 경북교육청 웅비관에서 수업 나눔 토크쇼가 운영된다.

이 자리에서는 △오프라인으로 수업나눔 온라인축제 참여학교 교장과 교육지원청 교육과정 담당자 △온라인으로 축제 참여 학교와 교원학습공동체가 참여해 수업나눔축제 이모저모, 우수 수업 영상 소개, 과테말라 원격수업 이야기 사례 소개 등 다채로은 수업 나눔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도교육청 이양균 유초등교육과장은 “축제가 아이를 바르게 키우는 방법, 행복한 자녀, 존경받는 부모가 되기 위해 함께 생각해 보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한 미래교육을 새롭게 구상해 볼 수 있는 좋은 기회”라며 “교육가족들의 많은 참여와 응원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김형규 기자 kimmark@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형규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