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영천시, 보현산댐 가로지르는 인도교(출렁다리) 건립

사업비 175억 원 투입, 명품 관광도시 조성

영천시가 보현산댐 일원에 건립하는 인도교(출렁다리)의 조감도.


영천시가 보현산댐 일원에 인도교(출렁다리)를 건립한다.

영천시는 지난 27일 최기문 영천시장, 조영제 영천시의회 의장, 시의원, 분야별 전문가 등이 참석한 가운데 ‘보현산댐 인도교 설치공사 실시설계 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175억 원이 투입되는 이 사업은 인도교(출렁다리, 117억 원), 주변정비사업(58억 원)으로 진행되면 다음달부터 실시설계 완료 후 2021년 3월에 착공할 예정이다.

보현산댐 인도교는 ‘별’을 소재로 디자인해 ‘별을 품은 다리’를 콘셉트로, 총연장 530m, 폭 1.8m, 2주탑 현수교 방식으로 건립된다.

주탑 사이 거리는 국내 최대 규모인 350m에 달한다.

영천시는 이 사업을 통해 잠시 지나가는 곳으로 통했던 영천이 머물다 가는 ‘체류형 관광 도시’로 거듭나게 한다는 계획이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이 사업이 완료되면 보현산댐 짚와이어, 탐방로, 보현산댐 하류공원, 오리장림, 천문과학관 등 다양한 관광자원을 연계해 관광벨트를 조성할 것이다. 또 특색 있는 관광상품과 효과적인 관광마케팅으로 영천을 명품 관광도시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박웅호 기자 park8779@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웅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