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청도군 중소기업 더미소 컵떡볶이 필리핀으로 첫 수출

청도군 하양읍의 떡볶이 제조업체 더미소(대표 장교명)와 수출업체 HTS(대표 하태성)가 지난 27일 필리핀으로 떡볶이 첫 수출을 기념하는 선적식을 더미소 공장앞에서 가졌다.
청도군 하양읍의 떡볶이 제조업체 더미소(대표 장교명)와 수출업체 HTS(대표 하태성)가 지난 27일 필리핀으로 떡볶이 상품 첫 수출을 기념하는 선적식을 가졌다.

최초로 국내 중소기업 더미소 떡볶이가 필리핀 수출상품으로 등록됐다는 것이다.

2015년에 설립돼 2018년에 청도군 화양읍으로 사옥과 공장을 이전한 더미소는 이번에 컵떡볶이 4종과 컵떡국 1종을 필리핀에 수출했다.

청도군에 따르면 더미소는 현재 판매하고 있는 이웃집 소녀 떡볶이 등 티웨이 항공과의 납품 계약 등 영업규모를 확장하고 있다.

또 이번 필리핀 수출을 시작으로 싱가포르, 미얀마 등에도 상품수출을 앞두고 있다.

이날 선적식을 찾은 이승율 청도군수는 “청도 소재 중소기업에서 첫 수출 성과를 일궈낸 것이 뜻깊다. 앞으로도 청도군의 협력과 지원과 함께 성장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김산희 기자 sanhee@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산희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