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구미시, 12월의 기업 ‘제이에스테크’ 선정

플라스틱 형태 램프 생산·공급 업체

구미시 12월의 기업으로 선정된 제이에스테크 조삼증 대표(왼쪽에서 두 번째)와 임직원들이 1일 구미시청 국기게양대에서 회사기를 게양하고 있다.


자동차부품 플라스틱 사출성형 전문업체 ‘제이에스테크’가 구미시 12월의 기업에 선정됐다.

구미시는 1일 시청 국기게양대에서 제이에스테크 조삼증 대표와 임직원 등 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이달의 기업’ 회사기 게양식을 가졌다.

제이에스테크는 자동차 헤드 램프와 후방 램프 등 플라스틱 형태의 램프을 생산·공급하는 업체다. 2009년 창립한 뒤 구미전자정보기술원, 구미국가4산업단지를 거쳐 2012년 구미국가1산업단지의 현 사옥으로 이전했다.

제이에스테크는 2013년 기업부설연구소를 설립한 뒤 꾸준한 기술개발을 통해 성장의 기반을 다져왔다. 이곳에서 생산되는 플라스틱 램프는 첨단산업에 적용되는 진공증착 표면처리 기술이 적용돼 증착 정밀도와 진공도가 매우 높은 것으로 정평이 나 있다.

현재까지 취득한 특허만 12개에 달하며 2016년 고용노동부 구미지청 표창, 경북100대 프라이드 기업 선정, 2018년 대한민국 지식경영대상(특허기술부문) 최우수상 수상, 올해는 경북스타기업에 지정된 바 있다.

조삼증 대표는 “앞으로도 플라스틱 사출성형분야와 전자부품 분야에서 최고의 기업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류성욱 기자 1968plus@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류성욱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