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일반

서한 이다음봉사단, 사랑의 연탄나눔으로 이웃에 온정

서한 이다음봉사단이 지난 5일 사랑의 연탄 나눔 행사를 진행했다.
지역 건설업체 서한이 코로나19로 예년보다 추운 겨울을 보내고 있는 이웃을 위한 나눔의 시간을 가졌다.

서한 이다음봉사단은 지난 5일 사랑의연탄나눔운동이 주관하는 ‘사랑의 연탄나눔’ 행사를 통해 지역민과 소외계층에게 따뜻한 온기와 사랑을 선물했다.

이다음봉사단의 19번째 공식 봉사활동인 이날 봉사단은 오전 9시부터 3개조로 나눠 대구 북구 대현동 일대 어려운 이웃들에게 사랑의 연탄 1천200장을 전달하고 위로를 전했다.

2014년 12월 출범한 서한 ‘이다음봉사단’은 그동안 사랑의 밥차, 김장봉사, 빵 나눔 봉사, 울산 수해 복구 봉사, 환경미화 봉사 등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여러 봉사활동을 꾸준히 시행하고 있다.

서한 관계자는 “몸도 마음도 추운 겨울에 지역민들이 따뜻한 겨울을 보내는데 작은 손길이나마 보탤 수 있어 기쁘다”며 “서한이 내년 창립 50주년을 맞이하는 만큼

받은 사랑을 돌려드리고자 앞으로도 사회 곳곳에 자리한 소외된 이웃들에게 온정을 나누는 일에 더욱 관심을 가져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윤정혜 기자 yu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정혜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