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대구시의원 4명 ‘매니페스토 약속 대상’서 수상 영예

이영애·이시복·임태상 ‘최우수상’-송영헌 ‘우수상’ 받아

이영애
이시복
임태상
대구시의회는 이영애·이시복·임태상·송영헌 의원이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가 선정하는 ‘2020 지방의원 매니페스토 약속대상’에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고 15일 밝혔다.

이영애 의원(달서1)은 ‘공약이행분야’ 최우수상, 이시복 의원(비례)과 임태상 의원(서구2)은 ‘좋은조례분야’ 최우수상, 송영헌 의원(달서2)은 우수상을 각각 받았다.

이영애 의원은 ‘지하철 죽전역 서편 출입구 조기 완공’, ‘와룡산 생태휴식공간 조성’, ‘세방로 교통문제 해소 방안 추진’을 완료하는 등 제시한 17개 공약 중 14개의 공약을 이행 완료(이행율 82%)해 높은 점수를 받았다.

이 의원은 “앞으로도 지역 주민들의 작은 목소리에도 귀 기울여 주민과 함께 소통하면서 지역 발전 및 숙원사업 해결을 위해 앞장서겠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이시복 의원은 ‘대구시 장애인친화도시 조성 지원에 관한 조례’를 전국 최초로 발의해 장애인의 이동권과 편의성 등을 고려한 사회기반시설의 확충과 개선의 법적 근거를 마련했다. 임태상 의원은 ‘대구시 재난현장 민간자원 활용 및 지원 조례안’과 ‘대구포유운동 시민추진단 설치 및 운영 조례안’을 대표 발의하는 등 재난사고 발생 시 시민들의 재난 대응활동에 대한 보상 근거를 마련, 좋은 평가를 받았다.

이시복 의원은 “앞으로도 장애인을 비롯한 사회 취약계층의 의견을 대변해 지역사회의 관심이 닿지 않는 곳이 없도록 낮은 자세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종엽 기자 kimjy@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종엽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