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경북지역 교통사고 줄고 사망자도 줄었다

2020년 교통사고 전년보다 14% 줄어
사망자도 6년째 감소 추세 보여

경북경찰청 전경
경북지역 교통사고와 사망자 수가 지속해서 줄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5일 경북경찰청에 따르면 2020년 교통사고 사망자 수는 362명으로 전년(367명)보다 소폭 감소했다.

2015년 511명, 2016년 501명, 2017년 436명, 2018년 418명 등 매년 감소 추세다.

교통사고도 2019년 1만4천779건에서 2020년 1만2천732건으로 14% 줄어들었다.

경북경찰청은 교통사고 다발지역 중심의 지속적인 예방 활동이 효과를 보고 있다고 분석했다.

경북경찰은 교통사고 통계자료를 시기별로 분석해 사고다발 시간대 경찰 배치 등 시외권 도로에서는 과속사고 예방을 위한 암행순찰팀, 이동식 무인단속팀을 지속해서 운영했다.

심야 등 사고취약 시간, 장소에 순찰차·사이카 등을 집중 배치했다.

코로나19 상황임을 고려해 비접촉 감지기를 활용한 음주단속과 보행자보호의무위반 등 교통사고 유발행위 단속도 진행했다.

경북경찰청 관계자는 “올해도 교통사고 사망자 감소를 위해 인적·물적 자원을 효율적으로 운영하겠다”고 밝혔다.

권용갑 기자 kok9073@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권용갑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