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예천군, 지방세 징수 633억 목표



예천군청 전경


예천군은 2021년 지방세 목표액을 633억 원(군세 315억 원, 도세 318억 원)으로 설정하고 목표액 초과달성을 위해 모든 세무 행정력을 집중하기로 했다.

군은 지방세 목표액 달성을 위해 지목 및 구조변경, 불법건축물 일제조사, 미신고 상속 부동산 등 취득세 과세자료 정비에 나선다.

또 비과세·감면분 현장 확인을 통한 철저한 사후관리와 법인 세무조사를 통한 누락세원 발굴로 공평과세를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특히 세무 상담을 받기 어려운 취약계층과 영세사업자 등 주민들에게 무료 세무 상담 기회를 제공하고자 마을세무사를 운영한다.

세무서(국세)와 군청(지방세)을 각각 방문하는 불편을 덜어주고자 ‘국세·지방세 통합민원실’을 운영하는 등 납세자 권익보호 시책을 적극 추진한다.

지방세 체납액 최소화를 위해 매주 수요일 체납차량 번호판 합동 영치팀을 운영하고, 채권압류 및 체납자 명단공개 등 강도 높은 체납 처분과 행정 제재를 내릴 계획이다.

다만 납부의지가 있는 체납자와 일시적 또는 생계형 체납자는 체납처분 유예와 분납을 유도해 신용 회생의 기회를 부여하는 등 맞춤형 징수활동에 나선다.

권용갑 기자 kok9073@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권용갑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