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경북도, 언택트 분야 중소기업 인건비 지원

신규 채용 청년에 1인당 매월 200만 원씩 10개월간
자율주행차, 로봇, 빅데이터, 사물인터넷 업종이 해당

경북도청 전경.
경북지역 언택트(비대면) 분야 중소기업은 청년을 신규 채용하면 인건비를 지원받는다.

경북도는 14일 언택트 분야 중소기업이 청년을 채용하면 인건비를 지원해 주는 ‘언택트산업분야 청년일자리지원 사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언택트 산업분야는 자율주행차, 로봇, 빅데이터, 사물인터넷 등이다.

이들 기업에서 만 39세 이하의 청년을 신규 채용하면 1인당 월 200만 원씩 10개월간 지원한다. 업체당 최대 2명까지 신청 가능하다. 도내 17개 시·군에서 총 199명을 지원할 계획이다.

신청기간은 다음달 26일까지다. 오는 3월 중 평가를 거쳐 지원기업과 청년을 선정한다.

자세한 사항은 경북도경제진흥원 홈페이지에 게시된 언택트 산업분야 청년일자리지원 사업 참여업체 모집 공고문을 참조하면 된다.

경북도 배성길 일자리경제실장은 “코로나 이후 시대에는 비대면 관련 산업의 중요성이 더욱 부각될 것이다”며 “이번 사업을 통해 안정적인 일자리 창출과 더불어 언택트산업 육성이라는 두 가지 목표를 모두 달성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창원 기자 kcw@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창원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