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중진공, 내일채움공제 신규 참여자 모집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경북지역본부 전경.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경북지역본부가 내일채움공제 신규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20일 밝혔다.

내일채움공제는 청년에게는 장기근속과 목돈 마련의 기회를 제공하고 기업에게는 우수인재를 확보하기 위해 고용노동부와 벤처기업부가 추진하고 있는 사업이다. 사업주와 근로자가 일정비율로 공제금을 공동 적립해 만기(5년)가 되면 해당 근로자는 3천만 원 이상의 목돈을 받을 수 있다.

가입자에게는 공제금 이외에도 온라인 교육 서비스, 단체상해보험 가입, 힐링 프로그램 등이 무상으로 지원된다. 중진공은 올해부터 내일채움공제에 가입한 근로자에 대한 지원을 확대하고 가입 기업에게도 직원 교육비, 경영자문, 재무설계 서비스 등을 신규로 지원할 예정이다.

내일채움공제는 지난해 기준 누적 가입자 55만 명, 기금조성액 4조6천억 원을 돌파하며 중소벤처기업부의 대표적인 일자리 지원사업으로 자리매김했다.

디지털 중심 고객 편의 제공을 위해 개발한 내일채움공제 모바일앱은 런칭 1년이 되지 않았지만 20만 명 이상이 가입할 정도로 호응을 얻고 있다. 가입자들은 이 앱을 통해 챗봇 상담부터 공제가입, 납부액 조회 등 기본적인 기능 뿐만 아니라 각종 교육과 힐링 프로그램까지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중진공은 올해 콘텐츠를 더욱 보강하고, 참여자에게 더 많은 혜택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공제가입은 내일채움공제 홈페이지(www.sbcplan.or.kr) 또는 모바일앱을 통해 신청 가능하다. 또 중진공 경북지역본부나 IBK기업은행, 신한은행, 우리은행 각 영업점 창구에서도 상담과 가입이 가능하다.

중진공 이준호 경북지역본부장은 “중소벤처기업은 국가경제의 버팀목 역할을 맡고 있으며, 근로자는 기업의 성장을 이끌어가는 핵심동력”이라며 “내일채움공제 활성화로 고용안전망을 제공해 근로자의 장기재직을 이끌고, 착한 일자리를 지켜가겠다”고 말했다.

류성욱 기자 1968plus@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류성욱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