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새로운 대구를 갈망하다.

미세먼지를 씻겨준 반가운 단비가 내린 21일 오후 대구 북구 남침산 네거리. 새로운 대구를 갈망하듯 한 시민의 외투에 새겨진 ‘신 대구’란 영문이 눈길을 끌고 있다.


김진홍 기자 solmi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홍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