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경산시 설 명절 안전사고 대비 다중이용시설 현장 합동 점검

경산시가 설 연휴 기간 귀성객 및 다수 시민이 이용할 것으로 예상하는 다중이용시설 및 안전취약시설을 대상으로 안전관리 실태를 합동점검을 한다. 사진은 경산시청 전경
경산시 26일부터 5일간 설 연휴 기간 귀성객 및 다수 시민이 이용할 것으로 예상하는 다중이용시설 및 안전취약시설을 대상으로 안전관리 실태를 점검한다.

점검 대상은 시외버스터미널을 비롯한 대형판매시설을 대상으로 경산소방서, 한국전기안전공사, 경산시안전관리자문단, 경산보건소 합동으로 소방, 전기, 건축, 방역분야를 점검한다.

주요 점검은 설 명절 안전대책 수립·시행 여부, 비상연락망 관계기관 간 공조체계 구축, 분야별 법적 기준 준수 및 안전대책 이행 여부, 방역 수칙 준수 등이다.

특히 설 연휴를 계기로 전국적 이동과 가족 모임 등 감염 확산이 예상되는 만큼 안전한 설 연휴를 위해 방역 수칙 준수하지 않은 시설은 벌칙 부과 등 특별 행정조치할 방침이다.

또 점검 결과에 따라 가벼운 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시정 조치하고 중대한 사항은 위험요인이 해소될 때까지 집중적으로 관리한다.

경산시 최상태 안전총괄과장은 “자칫 소홀할 수 있는 안전 불감증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고 안전사고를 예방할 수 있도록 내실 있는 점검을 하겠다”고 말했다.

남동해 기자 nam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남동해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