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영양군, 고강도 반부패 정책으로 청렴도 높여

전 직원 청렴 서약서 작성 등 깨끗한 조직문화 동참



영양군청 전경


영양군이 청렴한 공직사회를 만들고자 고강도의 반부패·청렴 정책을 추진한다.

지난해 국민권익위원회가 발표한 공공기관 청렴도 측정 결과 영양군의 종합 청렴도가 4등급으로 전년도보다 1등급 하락했다.

내부 청렴도는 2등급을 받았지만 민원인을 대상으로 한 외부 청렴도에서 5등급의 최하위 평가를 받은 것.

이에 따라 영양군은 종합 청렴도 1등급 달성을 목표로 △군민에게 신뢰받는 청렴행정 추진 △공직자 청렴의식 개선 △생활 속 청렴 인프라 구축에 관한 사항을 3대 중점 추진과제로 설정하고 11개 항목의 세부 시책을 실천한다.

또 군은 전 직원 청렴 서약서 작성을 시작으로 △기관장 청렴 서한문 발송 △자체 청렴 모니터링 △청렴 자가학습 시스템 운영 △청렴 방송 △취약 분야 직무강화 △청렴 특강 등의 청렴 시책을 강도 높게 시행할 계획이다.

이밖에도 부패 영향평가, 국민권익위원회 제도개선 사항, 업무추진비 공개 등도 적극 이행할 방침이다.

오도창 영양군수는 “지난해 종합 청렴도 1등급 하락을 반성의 기회로 삼아 전 직원 청렴 서약서 작성을 시작으로 청렴의 중요성을 다시 한 번 되새기자”고 당부했다.

황태진 기자 tjhwang@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황태진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