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청도군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 추진단 운영

2개반 7팀 47명으로 구성

이승율 청도군수가 27일 청소년수련관에서 진행된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추진단 현장 점검회의를 통해 추진단 운영방안을 설명하고 있다.
청도군이 27일 청소년수련관에서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추진단에 관련한 현장 점검회의를 가졌다.

청도군은 이날 회의에서 코로나19 예방접종추진단을 구성하고 청도국민체육센터를 예방접종센터로 지정했다. 또 예방접종 운영시설 사전점검과 예방접종동선을 파악하는 등 세부절차를 확인하며 점검했다.

추진단은 김일곤 청도부군수를 단장으로 2개반으로 운영된다. 행정지원반은 상황총괄·접종대상자관리·예방접종센터 시설관리팀, 실무추진반은 시행총괄·백신수급·접종기관운영·이상반응관리팀 등 7개의 팀으로 47명이 조직된다.

행정지원반은 코로나19 예방접종대상자 파악과 선정관리, 접종현황 파악 등 백신예방 접종지원을 목적으로 접종상황을 총괄한다.

실무추진반은 의사, 간호사 등의 인력으로 구성돼 백신의 수급과 보관관리, 접종과 접종 이상반응에 관한 관리로 예방접종을 직접 시행·관리하는 역할을 한다.

청도군에 따르면 예방접종(질병관리청지침)은 65세 이상 고령자, 소아와 청소년 교육·보육시설 종사자, 코로나19 대응요원, 집단시설종사자, 의료기관 종사자, 성인 만성질환자 등을 우선 접종 대상자로 선정해 정부의 백신물량 공급계획에 따라 2월 이후 순차적으로 접종한다는 방침이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군민의 소중한 생명보호와 안전을 우선으로 코로나19 백신예방접종에 있어 수급에서부터 사후관리까지의 추진단 운영에 행정력을 집중해 달라”고 말했다.

이승율 청도군수가 27일 청소년수련관에서 진행된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추진단 현장 점검회의를 통해 추진단 운영방안을 설명하고 있다.


김산희 기자 sanhee@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산희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