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의성군, 영남권 유일 다부처 정책연계 사업 선정

의성군청 전경.


“정책 칸막이를 해소하고 군민이 주도적으로 지역사업을 연계해 지역발전의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하겠습니다.”

의성군이 행정안전부의 ‘2021년 다부처 정책연계 체계 구축 지원사업’에 영남권에서 유일하게 선정돼 향후 서부권역을 대표하는 성장 발판을 마련하게 됐다.

기존의 지원사업은 중앙부처가 주도하는 부처 간 칸막이 식으로 운영돼 효율성이 낮고 지역이 희망하는 사업을 추진하는데 한계가 있었다는 지적을 받아왔다.

이 같은 문제를 해결하고자 행안부는 지역 주도 하에 여러 부처에 걸친 ‘정부 묶음 사업’에 대한 최적의 지역발전 계획을 수립해 지자체와 중앙정부가 협약을 맺었다.

이를 통해 사업 동안 안정적인 예산을 지원 받아 주민이 사업주체로서의 역할을 수행하고 지역 공동체 활력을 제고하고자 마련됐다.

군은 이번 사업 선정으로 올해 다부처 정책연계 종합계획 수립 예산을 확보해 민·관 합동 추진 협의체를 구성하고, 분야별 전문 컨설팅 등으로 중앙의 다부처 정책연계 방안에 대해 더욱 꼼꼼하게 준비할 수 있게 됐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군은 주민중심의 지속가능한 행복의성을 만들기 위해 앞으로 연계될 중앙의 다부처 정책을 지역 주도로 적극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호운 기자 kimhw@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호운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