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청도군 생활쓰레기 줄이기 3꼭 운동 추진

청도군 쓰레기수거 대행업체 환경미화원이 설 연휴인 지난 13일 명절연휴를 반납하고 화양읍 일대에서 명절 쓰레기 특별 수거를 하고 있다.


청도군이 ‘쓰레기를 줄이면 행복이 늘어나요!’라는 슬로건으로 ‘생활쓰레기 줄이기 3꼭 운동’을 추진한다고 16일 밝혔다.

3꼭 운동은 해마다 지역의 쓰레기 배출량이 줄어들지 않자 청도군이 올해를 청도 가꾸기 원년으로 선포하고자 마련했다.

청도군이 시행하는 3꼭 실천 운동은 △종류별 분리하기 △종량제봉투 담기 △배출시간 지키기이다.

이와 함께 군은 명절 연휴인 지난 13일 명절 쓰레기 특별 수거 대책의 일환으로 쓰레기수거 대행업체(그린나래, 청도환경)가 도심 비상수거반으로 가동됐다.

청도군 환경과 관계자는 “지속적으로 도심환경 개선을 위해 3꼭 운동과 음식물 쓰레기 제때 수거하기 운동을 실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산희 기자 sanhee@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산희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