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대구 안심도서관, ‘2021 작은도서관 순회사서 지원사업’ 선정

문체부로부터 순회사서 인건비 등 예산 지원

안심도서관 전경.


대구동구문화재단 안심도서관이 최근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도서관문화진흥원 등이 주관한 ‘2021년 작은도서관 순회사서 지원’ 공모사업에 선정됐다.

이번 사업은 도서관 운영 전문인력인 순회사서를 지원해 작은도서관 운영을 내실화하고, 지역 내 공공도서관과 작은도서관의 협력기반 구축을 목적으로 한다.

올해의 시행 기관으로 안심도서관이 선정됨에 따라 순회사서 인건비 및 활동비, 독서문화 프로그램 진행비 등의 예산을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전액 지원받는다.

안심도서관은 1명의 순회사서를 채용해 다음달부터 11월까지 ‘동촌역사 작은도서관’, ‘방촌동 작은도서관’, ‘지저동 작은도서관’ 등에 파견할 방침이다.

순회사서는 도서관 자료정리와 독서문화프로그램 운영, 도서관리, 대출 등의 작은도서관 업무 전반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승엽 기자 sylee@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승엽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