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우수’ 앞두고 몰아친 동장군...

눈이 녹아서 비가 내리고 새싹이 튼다는 절기상 ‘우수’를 하루 앞둔 17일 대구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8℃까지 내려가며 막바지 동장군이 맹위를 떨쳤다. 이날 오후 대구 수성구 범어네거리에서 한 시민이 매서운 칼바람과 강추위에 몸을 움츠린 채 이동하고 있다


김진홍 기자 solmi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홍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