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대구 도심 ‘안전속도 5030’ 4월부터 시행

18일 오후 동대구역 인근 담벽에 음주운전 근절과 대구 도심 ‘안전속도 5030’을 알리는 교통캠페인 벽화가 그려져 있다. 오는 4월부터 시행되는 안전속도 5030은 자동차전용도로를 제외한 일반도로는 시속 50㎞, 주택가·이면도로는 시속 30㎞ 이하로 지정한 정책이다.


김진홍 기자 solmi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홍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