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경북경찰, 부적절한 애정행각에 남녀 간부 파면

상주경찰서 전경.
경북경찰청이 순찰차 등에서 부적절한 애정행각을 벌인 남녀 경찰 간부을 파면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21일 경북경찰청과 상주경찰서에 따르면 경찰간부 A씨와 여경간부 B씨가 이달 초 공무원 품위 손상 등의 이유로 파면조치됐다.

이들은 순찰차 등지에서 애정행각을 벌인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한 관계자는 “당사자의 진술 등을 토대로 이들이 불륜으로 의심할 만한 부적절한 애정 행각을 벌인 것으로 보인다”며 “구체적인 감찰 조사 내용에 대해서는 밝힐 수 없다”고 했다.

김일기 기자 kimik@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일기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