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의성군, 티리보스와 세포배양산업 관련 업무협약 체결

의성군은 세포배양산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22일 김주수 의성군수(오른쪽)와 김용관 티리보스 대표(왼쪽) 및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의성군은 세포배양산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티리보스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군청 영상회의실에서 열린 이번 협약식에는 김주수 의성군수와 티리보스 김용관 대표 등이 참석했다.

티리보스는 일본 뇌염 백신 연구 개발 전문업체로 현재 세포배양 배지 전문업체인 큐메디셀을 인수·합병 중에 있으며, 앞으로 세포배양용 배지 국산화를 필두 삼아 세포배양 전반에 걸친 소재 산업화를 목표로 설립된 바이오 신생 기업이다.

우리나라의 경우 세포배양 핵심 소재(배양용 배지, 용품과 장비, 세포주 등)를 거의 100% 수입에 의존한다는 점에서 의성군과 선도기업간의 업무협약이 시사하는 바가 크다.

의성군은 현재 조성 중인 세포배양산업 지원센터에 △기업지원용 GMP 구축 △세포배양 산업의 안정적 정착을 위한 기업지원팀 운영 △세포배양산업 R&D 등 국책사업 발굴에 대한 행·재정적 지원에 나선다.

티리보스는 지원센터 완공(2022년) 전 단계 사업으로 △연구 및 시제품 생산용 Lab/Pilot 시설 투자 △기업지원 GMP 구축 상호협력 및 운영 △의성 바이오밸리 일반산업단지 입주로 사업 확장 등 의성군 세포배양산업의 선도기업으로서 역할을 성실히 이행할 것을 약속했다.

티리보스 김용관 대표는 “의성군 세포배양산업에 선도기업으로 참여할 수 있어 영광스럽게 생각하며, 책임감 또한 크게 느낀다”며 “열심히 노력해 의성군이 우리나라 바이오 소재산업의 메카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참여 의지를 밝혔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전도 유망한 산업인 세포배양 산업이 의성군의 새로운 성장 동력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기업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호운 기자 kimhw@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호운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