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일반

김천 상무 출범식 열어…유니폼 및 마스코트 공개

프로축구 김천 상무의 마스코트 ‘슈웅’.
프로축구 김천 상무가 지난 23일 김천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출범식을 열고 2021시즌 유니폼과 마스코트를 공개했다.

국군체육부대가 계약이 만료된 상주를 떠나 김천에 새롭게 둥지를 틀고 만들어진 김천상무는 2021시즌 K리그2에서 새출발한다.

지난 시즌 K리그1에서도 꾸준하게 상위권 성적을 냈던 만큼 K리그2에서도 막내답지 않은 경쟁력을 선보일 전망이다.

김천 상무는 이날 출범식에서 연고지 김천시의 SNS 홍보 캐틱터 ‘오삼이’의 부 캐릭터 ‘슈웅’을 마스코트로 공개했다.

어떠한 역경에도 과감히 맞서는 남다른 도전 정신으로 김천상무의 용맹하고 희망찬 이미지를 대표한다는 설명이다.

새 유니폼도 붉은색과 남색을 사선으로 활용해 김천과 상무의 조화라는 의미를 담았다.

주장 권경원과 심상민, 골키퍼 이창근, 최철원이 직접 모델로 나서 유니폼을 공개했다.

김천 상무는 오는 27일 오후 4시 안산 와스타디움에서 안산그리너스FC와 ‘하나원큐 K리그2 2021’ 1라운드를 치른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김천 상무의 출범을 진심으로 축하하며, 스포츠 중심도시 김천에 상무 축구단을 유치한 만큼 김천시와 프로축구가 상생 발전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천 상무가 지난 23일 김천문화예술회관에서 출범식을 갖고 2021년 시즌 선전을 다짐했다.


안희용 기자 ahyo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안희용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