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군위군 보건소, 국가 암 무료검진 홍보

군위군 보건소 전경.
군위군 보건소(소장 김명이)는 암을 조기에 발견해 치료율을 높이고 암으로 인한 의료비 부담, 사망률을 줄이고자 국가 암 검진사업 및 암 환자 의료비 지원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올해 무료 국가 암 검진대상자는 홀수년도 출생자로 건강보험 하위 50% 대상자다.

위암·간암(발생 위험군)·유방암은 40세 이상, 자궁경부암은 20세 이상 여성, 대장암은 50세 이상, 폐암은 54세~74세 중 고위험자가 해당된다.

국가 암 검진은 국가 암 검진기관으로 지정받은 의료기관이면 전국 어디서나 가능하며 지정 검진기관은 건강보험공단 홈페이지(www.nhis.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특히, 대장암 검진은 50세 이상이면 매년 검진 대상이며, 보건소·보건지소 ·보건진료소에 비치된 분변통을 이용해 검진 의료기관에 제출하면 된다.

무료 국가 암 검진을 통해 6대 암(위암, 간암, 유방암, 자궁경부암, 대장암, 폐암)으로 확진된 경우 건강보험가입자(20201년 1월 기준 건강보험료 직장 10만 3천 원, 지역 9만 7천 원) 및 의료급여수급권자는 암 치료비 일부(건강보험가입자 200만 원, 의료급여수급자 220만 원)를 보건소에서 지원받을 수 있다.

배철한 기자 baec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배철한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