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일반

경북도체육회, 5차 이사회 서면결의로 진행

경북도체육회 전경
경북도체육회가 지난 22일부터 24일까지 제5차 이사회를 서면결의로 진행했다.

이번 이사회에서는 △2021년도 특별기금 세입·세출예산안(235억9천594만3천 원) △규약개정(안) △사무처장 임명 동의(안) △이사보선(안) △도체육회·경북도 직장운동경기부 사무처리 위임 대표자 선임의 건 △2021년도 정기대의원총회 개최(안) 등 총 6건의 안건에 대해 심의·의결했다.

특히 지난 1년간 공석으로 있던 경북체육회 사무처장에 대한 임명 동의(안)이 가결됨으로써 앞으로 현안 사업 추진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도체육회 신임 사무처장은 지난 1월 지방관리관(1급)으로 승진 후 퇴임한 이묵 전 경북도 재난안전실장이 임명 동의 돼 25일부터 업무를 시작한다.

이묵 사무처장은 1981년 청도군 9급 공무원을 시작으로 경북도 비서실장과 대변인, 구미부시장, 경북도 재난안전실장 등 주요 요직을 두루 역임했고 2006년 김천에서 열린 제87회 전국체육대회 체전기획단 팀장을 맡았다.

김하영 경북도체육회장은 “올해는 체육회 법인설립과 제102회 전국체전 개최 등 경북체육이 한 단계 더 도약해야 하는 중요한 해”라면서 “신임 사무처장은 경북도와 도체육회의 가교 역할은 물론 나아가 경북체육 발전을 위해 소임을 다해 줄 것”이라고 밝혔다.

김종윤 기자 kjyu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종윤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