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대구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8명…경북 13명 추가

북구 대학생 모임, 중구 체육시설 관련 추가돼

경산시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사하는 모습. 대구일보DB.


대구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8명이 더 나왔다. 경북에선 13명이 추가됐다.

7일 대구시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추가 확진자는 8명이다. 모두 지역 발생이다. 누적 확진자는 8천588명으로 늘어났다.

북구 대학생 지인 모임과 관련해 2명이 추가 확진됐다.

남구 소재 체육시설 이용자 등에 대한 전수 검사에서 3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타 지역 확진자의 접촉자로 분류돼 시행한 검사에서 2명이 추가됐고, 나머지 1명은 감염원을 조사 중이다.

같은 날 경북에서는 확진자 13명이 추가됐다.

지역별로는 상주 4명, 포항 3명, 구미 2명, 예천 2명, 청송 1명, 칠곡 1명 등이다.

경북에서는 최근 1주일간 52명(해외유입 제외)이 발생해 하루 평균 7.4명꼴로 감염자가 나타났다. 현재 1천510명이 자가 격리 중이다.

이승엽 기자 sylee@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승엽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