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대구·경북, 기존 확진자 n차 감염 이어져…대구 3명, 경북 2명

대구, 재활병원 및 체육시설 관련
상주와 예천서 각각 1명 신규 확진



대구시청
대구·경북지역에서 기존 확진자의 ‘n차 감염’에 의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이어지고 있다.

9일 대구시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지역 코로나19 확진자는 전날보다 3명 증가한 8천697명이다.

신규 확진자 중 1명은 북구 재활병원 관련으로 자가 격리 해제 전 검사에서 양성으로 확인됐다.

중구 일가족 및 체육시설 관련 확진자도 1명 추가됐다.

이밖에 1명은 중구의 한 식당과 관련된 기존 확진자의 접촉자로 분류됐다.

경북에서는 2명의 신규 확진자가 나왔다.

상주에서는 지역 확진자와 접촉한 1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고, 예천에서는 지난 6일 확진자가 나온 한 요양병원 전수검사에서 1명이 추가로 확진됐다.

신헌호 기자 shh24@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헌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