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군위군의회 대구시장 면담, 대구편입 빠른 절차진행 촉구

9일 대구시청에서 만남 이뤄져

군위군 대구편입특위(위원장 박운표)와 통합신공항특위(위원장 홍복순)는 지난 9일 권영진 대구시장과 면담을 갖고 군위 대구 편입 추진을 촉구했다.
군위군 대구시 편입추진특별위원회(위원장 박운표)와 통합신공항이전 특별위원회(위원장 홍복순)는 9일 권영진 대구시장을 만나 군위군 대구편입 추진을 촉구했다.

박운표 편입추진특위 위원장은 “군위군의 대구시 편입은 군위군민이 단독 후보지에서 공동 후보지로 마음을 돌린 결정적인 계기가 된 것으로 군위군민의 관심이 쏠려있으나 진척이 없어 지역주민의 우려가 크다”고 밝혔다.

권 시장은 “군위군의 대구시 편입 등 공동 합의문은 시기를 모면하려고 도지사와 시장이 그냥 사인한게 아니다. 대구·경북 시·도민의 뜻을 모아 합의된 것인 만큼 약속은 지켜 질 것”이라고 말했다.

권 시장은 대구·경북 통합 신공항 특별법 좌초에 대해 “우리는 군 공항이전 및 지원에 관한 법률에 따라 부지가 결정되었고, 이제 건설은 군 공항은 군 공항이전 및 지원에관한 특별법에 따라, 민간공항은 공항시설법에 따라 추진할 것이다. 그 절차대로 가고 있다”고 덧붙였다.

대구편입추진특위는 “이제까지 군위군민들의 희생을 간과해서는 안 되며 대구시 편입이 조속히 이행될 수 있도록 추진해달라”고 주문했다.

배철한 기자 baec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배철한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