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고령경찰서, 업무 공적자 왕중왕 선정

으뜸폴에 문종욱 경사, 히든폴은 박철민 경위

고령경찰서 업무 공적자 왕중왕으로 선정된 으뜸폴 문종욱 경사(왼쪽에서 첫번째)와 히든폴 박철민 경위(왼쪽에서 두번째)가 상장을 받고 임상우 서장과 함께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고령경찰서는 지난해 하반기 분기별 주요 업무 공적자 가운데 왕중왕을 가려 최우수 공적자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공적자 중 왕중왕에게 주는 최우수 공적자인 ‘으뜸폴’의 영예는 문종욱 경사가, 보이지 않는 곳에서도 성실히 자신의 소임을 다하는 숨은 일꾼에게 주는 ‘히든폴’에는 박철민 경위가 뽑혔다.

문 경사는 보안·외사 업무를 병행하는 격무 속에서도 지역 북한이탈주민의 조속한 정착과 경제적 자립기반 마련을 위해 지역 봉사단체인 ‘꿈사모’와 연계해 장학금을 지급하고 직업을 알선해 주는 등 적는 행정을 펼친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또 박 경위는 혈액이 필요한 동료와 아픈 이웃들을 위해 1990년부터 현재까지 모두 157회에 걸쳐 헌혈하는 등 이웃사랑을 몸소 실천했다는 평이다.

고령서는 경찰서 현관 게시판에 해당 사진물을 게시해 자부심과 긍지를 갖고 신명나게 일할 수 있는 근무 여건 조성에 나설 예정이다.

임상우 고령경찰서장은 “문 경사와 박 경위가 고령서를 대표하는 으뜸폴, 히든폴로 각각 선정된 만큼 앞으로도 더 큰 활약상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재호 기자 kjh35711@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재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