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의성군, ‘농산물 규격 포장재’ 지원으로 농산물 안전성 높여

의성군청


의성군은 농산물 유통비용 절감과 상품성 강화를 위해 규격화된 포장재에 올바른 표시사항(정보)을 인쇄해 선별·출하하는 ‘2021년 농산물 표준규격 포장재 지원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군은 올해 14억 원의 군비를 확보해 의성군에 주소지와 생산지를 둔 원예농산물 생산농가 및 기초 생산자 조직으로부터 신청을 받아 자두, 복숭아, 사과 등 25품목 470만 매를 제작·지원하고 있다.

이를 통해 소비자로부터 의성군 원예농산물의 품질과 신뢰도를 높여 제대로 된 가격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한다는 것.

특히 2020년 10월14일부터 시행한 ‘안전 표시사항 의무화’ 유예기간이 오는 10월 종료됨에 따라 이 시점 이후부터 규격 포장재에 담아 농산물을 출하할 경우 포장재 겉면에 버섯류는 ‘가열 조리해 드세요’, 과실·채소류는 ‘세척 후 드세요’라는 안전 표시를 의무화해야 한다는 내용을 알리고 있다.

김호운 기자 kimhw@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호운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