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울진 왕피천을 거슬러 오르는 봄의 전령사 ‘황어’ 장관 연출



울진군 근남면 왕피천에서 봄의 전령사인 황어가 산란을 위해 수산보를 거슬러 올라가고 있다.

황어는 잉어목 잉어과의 물고기로 몸길이는 25~40㎝이다.

바다에서 살던 황어는 봄철 산란기를 맞아 알을 낳기 위해 연어처럼 모천을 찾아 회귀한다.

이 시기 바다에서 왕피천으로 올라오는 황어 떼는 장관을 이룬다.



강인철 기자 kic@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강인철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