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대구경북 관광지 방문하면 금리 최고 2.4%…대구은행 DGB 핫플적금 출시

경북도-대구시-대구은행, 금융상품 연계 관광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대구·경북 관광하고 금리 우대도 받자’

대구시와 경북도가 8일 대구은행과 DGB금융상품 연계 관광활성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시·도, 대구은행이 지역 관광 및 금융 활성화를 위한 공동 마케팅 사업을 통해 지역상생발전을 도모하기 위해서다.

첫 번째 사업으로는 대구·경북 관광지를 방문할 때 우대 금리를 제공하는 DGB핫플적금이 출시됐다.

이는 시·도가 대구은행과 코로나19 상황에서 힐링관광자원을 홍보하고 방문을 유도하고자 대구은행의 금융상품 출시를 멘토링 지원하고, 대구은행은 경북관광 100선 챌린지투어를 벤치마킹해 적금 상품과 대구·경북 관광 디지털 인증 혜택을 결합해 만든 것이다.

DGB핫플적금은 핫플 55선(대구 19곳, 경북 36곳)을 선정해 가입 고객이 관광지를 방문해 IM뱅크앱을 통해 해당 관광지를 방문인증하고, 디지털 스탬프를 찍으면 우대금리 이자율을 최고 2.4%적용해준다.

대구경북 핫플55선.
관광지 방문인증 1회당 0.15%가 적립되고, 각각 5곳 이상을 방문하면 최대 1.5%가 적립돼 최고 연 2.4% 우대 이자율을 지원받게 된다. 우대 인증 건수는 대구·경북 각 5곳, 합산 최대 10곳까지이다.

상품은 12개월 정기적금으로 가입금액은 월 1만~30만 원이다.

이날 대구은행 본점에서 열린 업무협약식을 마친 권영진 대구시장, 이철우 경북도지사, 임성훈 대구은행장은 김광석 다시그리기 길을 방문해 대구은행 IM뱅크 앱 관광핫플 55선 방문 인증 스타트 버튼 클릭 세리머니를 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이번 협약은 금융상품과 지역관광 상생발전의 좋은 출발점이 돼 코로나시대 대구·경북 관광발전과 지역 상권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많은 가입을 기대했다.

문정화 기자 moonj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문정화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