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의성군 새내기 공무원들, 군수와 함께하는 소통 간담회 가져

지난 3일 의성군에서 열린 ‘군수님과 함께하는 공감·동감 톡!톡!(talk! talk!)’ 간담회에서 김주수 의성군수와 새내개 공무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의성군이 새내기 공무원들의 공직사회 적응을 돕고 합리적인 조직문화를 만들고자 ‘군수님과 함께하는 공감·동감 톡!톡!(talk! talk!)’이라는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의성군은 지난 3일 불합리한 관행으로 여겨지던 ‘시보 떡 문화’를 개선하고 김주수 의성군수가 직접 새내기 공무원 46명과 간담회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간담회를 통해 의성과 관련한 퀴즈를 풀면서 지역에 대해 좀 더 알아보는 시간이 마련됐으며 시보해제 공무원의 새로운 출발을 응원하고 공직자의 가치를 바로 세우고자 군수 추천도서 전달식도 함께 진행됐다.

간담회 주제는 ‘공직생활 중 가장 보람찼던 순간은?’, ‘의성군 공직문화 중 개선하고 싶은 점은?’, ‘공식일정 후 어떤 취미가 있으신지?’ 등이었다.

한 신규 공무원은 “평소 읽고 싶었던 책을 시보해제 선물로 받은 것뿐만 아니라 6개월 간 공직사회를 경험하며 느낀 점과 궁금한 점을 군수님께 직접 질문하고 바로 대답을 들을 수 있어서 매우 소중한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우리 공직사회는 최근 젊은 신규직원이 많이 들어오면서 세대 간의 이해를 높이는 것이 최우선 과제가 되었다”며 “의성군의 신규 직원들이 ‘시보 떡’과 같은 불합리한 관행들을 선제적으로 타파하고 올바른 공직 문화를 만들어 나갈 수 있도록 앞장서서 도울 것”이라고 밝혔다.

김호운 기자 kimhw@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호운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