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K-water 운문권지사 등 상생 협의체, 안전 및 반부패 결의 다져

한국수자원공사(K-water) 운문권지사와 하도급 업체 등으로 구성된 상생 협의체가 10일 안전 및 반부패 실천을 다짐하는 결의대회를 열고 있다.


한국수자원공사(K-water) 운문권지사가 10일 상생 협의체와 함께 대우건설 상황실에서 ‘안전사고 제로화 및 반부패 실천 결의대회’를 열어 눈길을 끌었다.

상생 협의체는 K-water 운문권지사와 함께 대우건설, 호반티비엠 등 하도급 업체의 관계자 13명으로 구성됐다.

이날 결의대회를 통해 K-water 직원들이 하도급 업체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기로 했으며, 무재해 현장을 구현하고자 유기적인 협력 시스템을 구축하기로 했다.

김산희 기자 sanhee@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산희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