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영세 안동시장, 코로나 유입차단 위해 타 지역민 방문 자제 요청

발행일 2021-07-28 17:06:45 댓글 0 글자 크기 키우기 글자 크기 줄이기 프린트


권영세 안동시장이 28일 코로나19 브리핑을 통해 타지역 방문, 여행을 최대한 자제해 주길 당부했다.


권영세 안동시장이 28일 오전 10시께 코로나19 브리핑을 통해 “지역 코로나19 확진의 가장 큰 원인인 타지역 방문, 여행을 최대한 자제해 주시고, 타지역을 방문한 경우에는 반드시 선별진료소에서 검사 받아 달라”고 당부했다.

권 시장은 “최근 확진자 대다수는 확진 판정받기 하루, 이틀 전부터 발열, 근육통, 두통, 기침, 오한 등의 증상을 보였으며 증상을 느낀 후 바로 검사했다면 하루, 이틀 먼저 확진 판정 받아, 주위 가족, 동료가 확진될 확률을 줄일 수도 있었을 것이다”며 “약간이라도 의심증상이 있으시면, 조금도 지체하지 말고 안동시보건소 선별진료소를 찾아 즉시 검사를 받아 주길 부탁한다”고 말했다.

시는 현재까지 총 13만3천774명을 검사한 결과 300명의 확진자가 발생했고, 18세 이상 전체 인구의 48%인 6만 6천여 명이 1차 접종을 마쳤고, 21.3%에 해당하는 2만 9천여 명이 2차 접종을 완료했다.

또 권 시장은“백신 접종 대상자는 반드시 정해진 기간에 접수하고 해당 날짜에 접종을 받아 달라”며 “예방접종은 코로나 감염을 막고, 돌파 감염된 경우에도 중증화를 예방할 수 있고, 사적모임 4인 제한에서 제외된다”고 전했다.

김진욱 기자 wook9090@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많이 본 대구뉴스

많이 본 경북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