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고교 행정실 직원 감전사 추정 사망…경찰 수사 나서

발행일 2021-08-02 17:55:25 댓글 0 글자 크기 키우기 글자 크기 줄이기 프린트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심정지로 숨져

대구 중부경찰서 전경.
대구의 한 고등학교에 근무하는 40대 직원이 전기설비실에서 숨진 채로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일 경찰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3분께 중구에 있는 A고교 전기설비실에서 행정실 직원 B씨가 쓰러진 채 발견됐다.

당시 설비실에서 폭발음이 들린 뒤 인근 전주가 번쩍인 것을 본 다른 직원이 쓰러진 B씨를 발견해 신고했다.

출동한 소방당국은 응급처치를 했으나 오전 10시께 숨졌다.

경찰은 “학교 직원들을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고 밝혔다.

유현제 기자 hjyu@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많이 본 대구뉴스

많이 본 경북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