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화송이 첫 수매…1등품(1㎏) 63만7천 원

발행일 2021-09-17 10:00:00 댓글 0 글자 크기 키우기 글자 크기 줄이기 프린트
봉화송이


봉화에서 재배된 송이버섯의 첫 수매가 시작됐다. 올해 첫 1등품 수매가는 1㎏당 63만7천 원을 기록했다.

봉화군산림조합은 최근 첫 송이 수매를 시작해 1㎏에 2등품 48만 8천 원, 생장정지품 35만2천 원, 개산품이 30만8천 원, 등외품은 22만3천 원에 수매했다.

올해 첫 송이 수매량은 73.21㎏이며 이는 지난해 첫 수매량보다 4배가량 늘어난 수치다.

박완훈 기자 pwh0413@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많이 본 대구뉴스

많이 본 경북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