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 그리고 희망을 노래하는 힐링 콘서트’, 29일 아양아트센터

발행일 2021-09-23 16:07:26 댓글 0 글자 크기 키우기 글자 크기 줄이기 프린트

정통 오페라 아리아, 중창, 대중음악 등 다양한 장르 음악 선사

예술가곡연구회가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대구 동구문화재단 아양아트센터가 오는 29일 오후 7시30분 아양아트센터 아양홀에서 9월 문화가 있는 날을 맞아 예술가곡연구회의 ‘사랑, 그리고 희망을 노래하는 힐링 콘서트’를 개최한다.

이번 공연은 코로나19로 지쳐있는 시민들에게 행복의 시간을 전하고자 정통 오페라 아리아, 중창과 대중음악 등 다양한 장르의 음악으로 펼쳐진다.

공연에서는 오페라 라 트라비아타 중 ‘Brindisi’, 오페라 피가로의 결혼 중 ‘Sull’aria’, 오페라 리골레토 중 ‘Nessun dorma’, 최창권의 ‘살짜기 옵서예’, 최용식의 ‘사랑이여’, 홍현걸의 ‘꽃집의 아가씨’ 등을 연주할 예정이다.

예술가곡연구회는 대구와 경북, 경남지역에서 활동하고 있는 성악가들과 피아니스트들로 구성돼 있으며, 회원 모두 유럽과 미국 등에서 유학한 성악인 모임으로 매년 가곡 연구에 힘쓰고 있다.

콘서트는 사전 예약을 통한 400명의 관람객에 한해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사전 예약은 전화(053-230-3317)로 가능하고, 만 7세 이상 관람할 수 있다.

구아영 기자 ayoungoo@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많이 본 대구뉴스

많이 본 경북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