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서울본부, 7번째 릴레이 현안 간담회 개최

발행일 2021-10-21 16:48:42 댓글 0 글자 크기 키우기 글자 크기 줄이기 프린트
서울 여의도 켄싱턴호텔에서 21일 열린 ‘제7차 도정현안 간담회 인 서울’에 참석한 경북도 김장호 기획조정실장(앞줄 가운데)과 대구·경북 재경 언론인, 대구·경북 국회의원 보좌진 등이 협력을 다짐하며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경북도 서울본부가 21일 서울 여의도 켄싱턴호텔에서 대구·경북(TK) 재경 언론인과 지역 국회의원 보좌진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7차 도정현안 간담회 인 서울’을 개최했다.

이번 7차 간담회는 지난달 ‘국회의원-경북도 예산정책협의회’에 이어 후속으로 마련된 자리다.

TK 국회의원실 보좌진과 함께 서울에 상주하는 지역 언론인들을 초청, 경북도가 그동안 추진한 주요 도정 정책에 대해 설명하고 협조를 당부하기 위해서다.

이날 경북도 김장호 기획조정실장은 내년도 국비 예산 확보, 군위군의 대구시 편입 및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건설 등 주요 도정 현안을 설명하고 차질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대승적 차원의 협조를 요청했다.

간담회에 참석한 보좌진과 언론인들은 국회에서 곧 열릴 내년도 예산 심의에 경북도가 요구하는 예산이 원안대로 반영될 수 있도록 다함께 노력하기로 뜻을 모았다.

경북도 김외철 서울본부장은 “다른 시·도보다 한 걸음 앞서서 내년도 국비 예산 확보에 협조를 구하기 위해 이런 자리를 마련했다”며 “남은 기간 동안 역점을 기울여야 할 부분을 중심으로 ‘원팀’ 정신을 발휘해 달라”고 협조를 구했다.

이상훈 기자 hksa707@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많이 본 대구뉴스

많이 본 경북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