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대차 3법 개정 불똥 대구도 예외없다…대구 전 지역 전세 매물 구하기 하늘의 별따기

전월세신고제·전월세상한제·계약갱신청구권제 등을 핵심으로 하는 임대차 3법 개정의 불똥이 대구에도 튀었다.대구 전 지역의 전세 매물이 씨가 마르고 가격마저 오르면서 전세 구하기가 하늘의 별 따기가 됐다.집주인들이 전세 계약을 꺼리고 기존 전세 계약을 월세로 돌리는 등 전세 매물의 공급이 급감했기 때문이다.지역 관련업계에 따르면 최근 달서구 감삼동 한 아파트 전세 계약에 입주 희망자 20명이 몰렸다. 지어진 지 40년이 넘은 아파트에 희망자가 몰리자 집주인은 학력과 직업 등을 기록한 이력서를 받아 계약을 진행했다.이 계약을 진행한 부동산 업자는 “최근에 전세 매물은 없고 찾는 사람들은 많아지면서 어린이나 반려동물이 있는 세입자는 받지 않겠다는 등 까다로운 조건을 내거는 집주인들도 나타났다”고 전했다.수성구 범어동의 한 부동산 중개소의 경우 임대차 3법 개정 전에는 전세 매물을 6건 보유하고 있었지만 지금은 단 한 건도 없다.해당 부동산 중개소 관계자는 “1년 전 이맘때부터 보호법 개정 전까지는 그나마 꾸준하게 전세 매물이 접수됐으나 최근에는 전세를 월세로 돌리거나 아예 매매 요청을 하는 집주인이 늘었다”고 전했다.북구 침산동 역시 대부분 중개업소에 전세 매물이 없기는 마찬가지로 나타났다.전세 매물이 귀해지면서 덩달아 가격도 뛰었다.수성구 범어동일하이빌 145.4㎡(44평형)가 지난 8월 전세 보증금 9억5천만 원에 계약이 체결됐다.국토교통부 실거래 정보에 따르면 2018년 동일 평수의 전세 계약은 6억 원이었다. 2년 만에 전셋값이 1.5배나 상승했다.업계 관계자들은 임차인 보호를 위해 시행된 새 임대차 법에 따라 전‧월세 계약갱신청구권을 활용해 기존 주택에 계속해 거주하는 수요로 전세 물건이 잠겼다고 입을 모았다.또 전월세상한제 시행으로 보증금을 2년에 5%밖에 올리지 못하게 된 집주인들이 보증금 상승분을 미리 올려 받으려 하면서 전셋값이 덩달아 올라갔다고 설명했다.한국감정원에 따르면 대구지역 전세가격지수는 2019년 7월부터 지난 9월까지 15개월 연속 상승했다. 지난 8월 0.17%에서 9월 0.36%로 오름폭이 커 전세난이 심화됐다.수성구의 경우 지난 9월 0.79% 올라 전달(0.23%)보다 오름폭이 3배 넘게 커졌다.이진우 부동산자산관리연구소장은 “부작용에 대한 고민없이 법 시행이 이뤄지면서 예상대로 전세 물건을 찾기도 어려워졌고 찾는다고 해도 입주 역시 만만치 않은 게 현실”이라며 “전세에 들어가기 위해 면접을 보는 사례가 심심찮게 생겨나면서 세입자들은 전세가 수능이냐는 비아냥을 쏟아내고 있다. 더 늦기 전에 제도 보완이 이뤄져야 한다”고 말했다.권종민 기자 jmkwon@idaegu.com

부동산114 ‘방콜’, 허위매물 검증시스템 도입한다

부동산114의 방 구하기 서비스 ‘방콜’이 사용자 중심의 편의성을 높이고 허위매물 검증시스템을 도입했다고 2일 밝혔다.방콜은 빌라, 원룸, 투룸, 다가구주택, 아파트, 오피스텔, 상가주택 등 원룸부터 쉐어하우스까지 모든 주거형태의 매매와 전월세 정보를 제공하는 주거정보 전문 서비스로 2014년부터 운영되고 있다.방콜은 이번 홈페이지 개편을 통해 검색 기능을 한층 더 강화했고, 매물 정보 화면을 시각화해 사용자의 편의성을 높였다.이와 함께 허위매물 차단을 위해 한국인터넷자율정책기구(KISO)와 함께 부동산 매물 검증 시스템을 도입했다.실제 존재하지 않는 매물을 광고하거나 매물 위치를 등록한 중개사들은 경고 조치하고, 경고 누적 시 이용정지는 물론 개선되지 않는 업체의 경우 회원 탈퇴 조치를 진행하고 있다.부동산114 이성용 대표는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유지되면서 임대인과 임차인, 공인중개사 모두 대면 임장활동에 어려움이 많다”며 “이런 상황을 고려해 현장에서의 대면을 최소화 할 수 있는 신개념 비대면 중개서비스를 준비 중이다”고 밝혔다.이승엽 기자 sylee@idaegu.com

군프롭테크, 부동산을 부탁해!<급매물 살까 말까>

물음표씨는 동네 부동산 앞을 지나가다 ‘좋은 급매물, 시세차익 보장’이라는 광고 문구를 봤다.제로금리 시대 부동산 투자에 관심이 생기던 터라 군프롭테크에 문의를 했다. Q=우리 동네 부동산에 급매물 시세차익 보장이라는 광고를 하는데 투자 가치가 있을까요?A=최근 제로금리 시대 부동산에 투자 문의를 하시는 분들이 부쩍 늘었어요.실 거주 목적이면서 투자하는 경우와 실 거주 목적이 아닌 단순히 투자 목적으로 찾는 경우로 나눠 전망을 해 볼 필요가 있어요. ◆여기서 잠깐 부동산 거래량이 급감한 요즘 같은 시기에는 매도 호가와 매수 호가의 차이가 크다.급매물이라고 해서 무조건 매수하고 보자는 생각은 위험하다.급매물일수록 입지와 상품 가치를 제대로 판단해야 한다. Q=실거주를 염두에 두신 건가요? 아니면 실거주가 아닌 투자 가치 목적을 염두에 두신 건가요? A=당장 이사 갈 생각은 없고, 요즘 제로금리라 은행 적금도 큰 이득이 없어서 부동산에 투자를 해 볼 생각이에요. ◆여기서 잠깐 ‘급매물’은 ‘시세 하락 반영 매물이 포장’됐을 가능성이 높다.부동산 광고에서 자주 사용되는 급매물에 유의하자. Q=부동산에서 매물이 많지 않고 가격을 싸게 내놨다고 하는데 투자 가치를 판단할 없나요? A=급매물은 가격만으로는 판단할 수가 없어요.지금 그 가격에 사면 나중에 얼마가 된다는 막연한 기대감으로 투자하는 것은 조심해야 해요. ◆GOON TIP 일반적으로 매도자의 사정 등으로 현재 시세보다 낮은 시세로 시장에 내놓는 부동산 매물이 ‘급매물’이다.하지만 시세가 하락하는 시기라면 급매물의 가격을 판단하기 어렵다.거래가 많지 않은 시기도 그렇다.급매물이 진짜 급매물이 아닐 가성이 높다.그렇기 때문에 가격만 보고 급매물 거래를 결정하면 안 된다. 가격만 보고 결정하면 투기가 된다. 이동률 기자 leedr@idaegu.com